2021.04.15 (목)

  • 맑음동두천 15.2℃
  • 맑음강릉 18.1℃
  • 구름조금서울 14.8℃
  • 구름많음대전 15.4℃
  • 구름많음대구 15.4℃
  • 구름많음울산 15.9℃
  • 구름많음광주 16.7℃
  • 구름많음부산 15.5℃
  • 구름많음고창 15.6℃
  • 구름많음제주 15.4℃
  • 맑음강화 13.1℃
  • 구름많음보은 14.2℃
  • 구름많음금산 14.4℃
  • 구름많음강진군 16.3℃
  • 구름많음경주시 15.9℃
  • 구름많음거제 15.9℃
기상청 제공

정치/행정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최만식 위원장 2021 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 개회식 참석

URL복사

 

(뉴스핏 = 박선화 기자) 경기도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최만식위원장은 지난 7일 광주 곤지암 팀업캠퍼스 2구장에서 열린 2021 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 개회식에 참석해 리그 개회를 축하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2019년 시작해 올해 세 번째 리그를 맞이한 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는 3개 팀이 새로 합류해, 총 6개 팀의 150여명의 선수가 참가한다.

또한 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에 대한 관심이 커지면서 광주 스코어본하이에나들 감독에 송진우 전 한화 총괄코치, 성남 맥파이스 감독에 신경식 전 LG코치, 시흥 울브스 감독에 진야곱 전 두산베어스 투수가, 타격코치에 윤석민 전 SK타자가 선임되는 등 스타 선수들이 코치진에 대거 합류했다.

최만식 위원장은 축사를 통해 “청소년기에 10년 이상 야구만을 바라보고 달려왔음에도 프로진출의 꿈을 접어야 하는 기로에 놓여있는 선수들이 경기도 독립야구 육성 및 지원을 통해 선수활동의 기회와 새로운 진로를 찾는 계기를 마련하기 바란다”고 야구선수들을 응원하며 “독립리그에서 활약하시는 분들이 보다 나은 여건에서 운동을 할 수 있도록 대책 마련을 비롯해 장기적 관점에서 독립야구를 지원할 기구 조직을 만드는 것도 고민 중”이라며 독립야구의 저변 확산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모색하겠다고 약속했다.

독립야구단 경기도리그는 10월까지 팀당 40경기 총 128경기를 치를 예정이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방역수칙을 준수해 경기를 진행한다.


포토뉴스


섹션별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