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5 (목)

  • 구름조금동두천 18.0℃
  • 구름조금강릉 19.1℃
  • 맑음서울 17.0℃
  • 구름많음대전 17.5℃
  • 흐림대구 16.9℃
  • 흐림울산 15.7℃
  • 구름많음광주 16.9℃
  • 구름많음부산 16.6℃
  • 구름많음고창 16.8℃
  • 구름많음제주 15.7℃
  • 맑음강화 12.9℃
  • 구름많음보은 16.0℃
  • 구름많음금산 16.5℃
  • 구름많음강진군 16.9℃
  • 구름많음경주시 18.2℃
  • 흐림거제 17.0℃
기상청 제공

사회

경기도, 2조 865억원 규모 제2회 추경편성

코로나19 대응, 지역경제 역량강화, 교통환경 개선에 역점

URL복사


 

(뉴스핏 = 박선화 기자) 경기도가 32조 3224억원 규모의 2021년 제2회 추경예산을 편성했다.

도는 빈틈없는 코로나19 대응과 코로나 이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역량 강화에 초점을 맞췄다.

최원용 경기도 기획조정실장은 1일 경기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코로나19 대응체계 강화, 지역경제 활성화 기반 육성, 도민 교통복지 증진에 중점을 둔 2021년 제2회 추가경정 예산안을 2일 경기도의회에 제출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제2회 추경예산은 1회 추경예산 30조 2359억원보다 2조 865억원 늘어난 32조 3224억원으로 일반회계 2조 393억원, 특별회계 472억원이 증액됐다.

일반회계의 경우 2020년도 초과세입으로 발생한 순세계잉여금 1조 6512억원과 국고보조금 3636억원 등의 재원을 활용했다.

경기도가 제출하는 이번 추경 예산을 살펴보면 코로나19 대응에 필요한 사업과 코로나 종식 이후 지역경제의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지역경제 역량 강화 사업을 중심으로 편성했음을 알 수 있다.

먼저 총 552억원을 코로나19 확산세 차단과 함께 예방접종 지원 등 코로나19 종식을 위한 사업에 반영했다.

대표적으로 경증환자를 위한 생활치료센터와 홈케어 운영에 228억원 무증상 입국자 이동을 위한 공항버스와 코로나19 환자 수송을 담당할 민간구급차 운영에 54억원 코로나19 예방접종과 역학조사 관련 비용 69억원 코로나19 관련 지방의료원 등에 대한 기능보강에 47억원이 각각 반영됐다.

두 번째로 지역경제 활성화, 일자리 창출과 함께 코로나 이후 시대 미래 먹거리 발굴 사업 등 지역경제 역량 강화 관련 사업에 1584억원을 편성했다.

주요 사업으로 소상공인과 중소기업 대상 자금지원을 위한 신용보증재단 출연금에 300억원 전통시장 소상공인 경영환경 개선을 위한 사업비 71억원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지원에 433억원 중장년 정규직 일자리 창출을 위한 이음일자리 사업과 정부 추경에 반영된 희망근로사업 등 일자리 만들기 사업비 601억원 소재·부품·장비 사업지원 등 포스트코로나 시대 미래 먹거리 발굴에 345억원 등을 각각 편성했다.

세 번째, 도민 교통복지 증진을 위해 총 897억원의 예산을 투입한다.

구체적으로 대중교통 편의증진을 위한 경기도 공공버스 운영지원에 191억원 상습 교통정체 구간 중심으로 주요 도로건설 및 확포장 공사에 706억원 등을 추가로 편성했다.

특히 도로건설 및 확포장 사업은 열악한 대중교통망과 낙후된 도로 사정으로 불편을 겪고 있는 경기 동북부 지역에 61%가 집중되어 해당 지역의 교통환경 개선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이번 제2회 추경예산안은 4월 13일부터 29일까지 열리는 경기도의회 제351회 임시회에서 심의될 예정이다.






포토뉴스


섹션별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