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0 (목)

  • 맑음동두천 0.2℃
  • 구름많음강릉 1.8℃
  • 맑음서울 0.0℃
  • 맑음대전 2.8℃
  • 맑음대구 4.2℃
  • 구름조금울산 4.5℃
  • 맑음광주 3.4℃
  • 맑음부산 7.2℃
  • 맑음고창 1.9℃
  • 구름많음제주 4.4℃
  • 맑음강화 -0.1℃
  • 맑음보은 1.5℃
  • 맑음금산 2.6℃
  • 맑음강진군 4.6℃
  • 구름조금경주시 5.6℃
  • 맑음거제 3.9℃
기상청 제공

사회

文대통령, 평택 순직소방관 영결식 참석…소방청장에 재발 방지 대책 지시

URL복사


(뉴스핏 = 박선화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8일 경기도 평택시 냉동창고 화재로 순직한 소방공무원 세 명의 넋을 기리는 영결식장에 참석하고 이흥교 소방청장에게 재발 방지 대책 등을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9시30분 평택 이충문화체육센터에서 경기도청장(葬)으로 거행된 평택 물류창고 화재현장 순직 소방관 합동 영결식에 참석했다.

박경미 청와대 대변인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이날 헌화 및 분향 순서에서 가장 마지막으로 헌화·분향을 했다.

이후 "국민을 대표해 위로를 전한다"며 유가족 개개인에게 조의를 표했다.

착잡하고 엄숙한 표정의 문 대통령은 이날 영결식 진행 도중 눈물을 훔치기도 했다.

고(故) 조우찬(26) 소방사의 부친은 문 대통령에게 "재발 방지 대책을 마련해달라"고 요청했다.

문 대통령은 11시15분쯤 조 소방사를 비롯해 이형석(51) 소방위, 박수동(32) 소방교의 운구 차량이 떠날 때까지 자리에 함께 했다.

문 대통령은 이 청장에게는 재발 방지 대책과 소방대응체계 정비를 지시했다. 또 장의위원장인 오병권 경기도지사 권한대행에게는 공사 현장의 위험물질 관리 대책 마련을 당부했다.

한편 문 대통령의 영결식장 참석은 이날(8일) 새벽 결정된 것으로 전해졌다.

전날(7일) 청와대 대표로 유영민 대통령비서실장과 방정균 시민사회수석이 빈소를 다녀온 뒤, 문 대통령은 유 실장으로부터 관련 보고를 받으면서 "마음이 애달프다"고 언급했다 한다.

문 대통령은 지난 6일 세 소방관의 사망이 확인되자, 박경미 대변인을 통해 "국민들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최전선에서 몸을 사리지 않고 헌신적인 구조 활동을 벌이다 순직하신 소방관 세 분의 소식에 가슴이 멘다"며 애도의 뜻을 밝힌 바 있다.

7일에는 유 실장 등을 빈소가 마련된 평택시 제일장례식장으로 보내 조의를 표했다.

유 실장은 이 자리에서 문 대통령이 "투철한 책임감과 용기로 화마와 마지막까지 맞서다 순직하신 세 분 소방관의 명복을 빈다. 갑자기 슬픔에 잠긴 유가족들에게 깊은 위로의 말을 전한다"고 했다고 밝혔다.



포토뉴스


섹션별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