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8 (화)

  • 맑음동두천 13.8℃
  • 구름많음강릉 17.1℃
  • 맑음서울 15.1℃
  • 구름많음대전 14.1℃
  • 구름많음대구 16.3℃
  • 흐림울산 17.4℃
  • 구름많음광주 15.1℃
  • 흐림부산 18.6℃
  • 구름조금고창 ℃
  • 구름조금제주 17.0℃
  • 맑음강화 15.9℃
  • 흐림보은 12.4℃
  • 흐림금산 12.2℃
  • 구름많음강진군 16.8℃
  • 흐림경주시 15.9℃
  • 흐림거제 17.8℃
기상청 제공

경제

하남·위례·양주·수원 등 7개지구 광역교통 단기 보완책 마련

시내·마을버스 신설 및 증차, DRT 운영 등 대책마련


(뉴스핏 = 박선화 기자)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는 하남권(감일·미사), 위례, 양주권(옥정·회천), 과천 지식정보타운, 수원 광교 등 총 7개 집중관리지구의 광역버스를 신설하는 등 단기 보완대책을 마련했다고 16일 밝혔다.


하남 감일, 미사, 위례 지구는 서울 동부권역과 지리적으로 인접해 생활권을 공유하고 있으나 서울 진입이 도로 정체, 버스 혼잡 등으로 불편한 실정이다.

이에 대광위는 하남 감일‧미사 지구에 대해 시내버스를 확충하고 마을버스 노선을 신설한다.

감일 지구는 인근 도시철도를 연계하는 시내버스 33번(5호선 거여역 연계)과 시내버스 35번(5‧9호선 올림픽공원역, 2‧8호선 잠실역 연계)을 각 1대 증차하고, 시내버스 38번(8호선 복정역 연계)을 2대 증차할 예정이다.

또 3·5호선 오금역을 경유하는 시내버스 89번의 노선 조정을 진행해 감일지구를 경유하고, 이와 연계해 감일지구 남측에 버스 정류장 2개도 신설할 계획이다.

미사지구에서는 시내버스 81번(5호선 미사역, 상일동역 경유)을 2대 증차하고, 시내버스 87번을 6대 증차할 예정이다.

미사지구 내 이동 편의를 제고하고 5호선 미사역과 연계를 위한 순환형 마을버스 노선(총 12대, 배차간격 10~20분)을 신설할 계획이다.

위례지구는 위례 북부 지역과 3·8호선 가락시장역을 연계하는 시내버스 노선, 위례 남부 지역과 8호선 남위례역을 연계하는 순환형 시내버스 노선이 각 1개씩 신설될 예정이다.

위례 지구 인근의 도시철도역인 8호선 및 수인분당선 복정역을 연계하는 마을버스 노선도 신설한다.

하남 감일·위례지구에 대해서는 운행 적자 등 사유로 기존 시내‧마을버스로는 접근이 어려운 지역의 교통편의 제고를 위해 인근 도시철도역(복정역, 장지역, 마천역, 올림픽공원역, 거여역 등)을 연계할 수 있는 수요응답형 교통수단(DRT, Demand Responsive Transit)도 6대 운영할 예정이다.

양주 옥정·회천 지구는 계획인구가 18만 여명, 개발 면적 1,118만㎡의 대규모 사업지구로서 급격한 인구 증가에 따라 지속해 광역교통 수요가 증가하는 지역 중 하나이다.

이에 올해 하반기 옥정지구에서 회천지구 내 위치한 덕계역(1호선)으로 운행하는 마을버스 노선을 신설하기로 했다. 또 옥정‧회천 지구와 덕계역(1호선), 광역버스 정류장을 연계하는 수요응답형 교통수단(DRT) 10대 운행을 시작한다.

내년에는 5대를 추가로 투입(총 15대)해 입주민의 지구 내 이동과 서울 등으로 이동하는 광역교통 편의를 더욱 높일 계획이다.

과천 지식정보타운 지구는 인근 도시철도역인 4호선 정부과천청사역을 운행하는 시내버스  7번과 마을버스 3번을 각 4대씩 증차하여 도시철도와의 접근성을 개선한다.

군포시~신사역 간을 운행하는 광역버스 3030번을 지식정보타운지구 내 정류장에 추가로 정차하게 해 지구 주민의 강남 방면 접근성도 높일 예정이다.

지구 내 과천대로 상 임시 버스정류소(6개소)에 대해서는 냉‧난방기 등이 구비된 임시 승강장(쉘터)을 설치해 지구 주민의 버스 이용 환경도 개선할 계획이다.

수원 광교지구는 사당역으로 운행하는 광역버스 7000번, 7001번 노선에 대해 출·퇴근 시간대 전세버스를 출퇴근 각 1회씩 횟수 증가할 예정이다.

서울역으로 운행하는 광역버스 M5121번, M5115번 노선과 강남역으로 운행하는 광역버스 M5422번은 대광위에서 직접 관리하는 준공영제 노선으로 전환해 광역버스의 안정적 운행을 지원할 계획이다.

대광위 강희업 상임위원은 "이번에 발표되는 교통 대책에는 지난 2월 서울시와 합의된 시내‧마을버스 노선 신설 등이 반영됐다"며 "해당 노선은 오는 20일부터 단계적으로 운행될 예정으로 해당 지구 주민의 광역교통 불편이 상당 부분 해소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포토뉴스


섹션별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