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9 (금)

  • 흐림동두천 24.3℃
  • 흐림강릉 27.5℃
  • 흐림서울 25.5℃
  • 흐림대전 25.6℃
  • 박무대구 25.7℃
  • 구름많음울산 26.2℃
  • 구름많음광주 26.3℃
  • 구름많음부산 25.1℃
  • 흐림고창 25.8℃
  • 맑음제주 31.8℃
  • 흐림강화 25.4℃
  • 흐림보은 23.0℃
  • 구름많음금산 25.6℃
  • 구름많음강진군 25.4℃
  • 구름많음경주시 26.7℃
  • 구름많음거제 26.3℃
기상청 제공

사회

"여의도까지 환승 없이 50분대"…신안산선 향남 연장, 경제성 입증…사업추진 청신호

타당성 검증 결과 B/C값 1.0 이상.

 

(뉴스핏 = 박선화 기자) 화성 시민들의 오랜 염원인 ‘신안산선 향남 연장’사업이 타당성 검증에서 경제성을 입증하며 급물살을 타게 됐다.

신안산선은 안산시의 4호선과 시흥시 서해선을 서울 여의도까지 잇는 길이 44.7㎞의 대도심 광역철도이다.

여기에 향남까지 연장할 경우 여의도까지 환승 없이 50분대로 주파가 가능해 ‘교통혁명’으로 여겨진다.

이에 화성시는 지난 2021년 8월 국토교통부에 신안산선 향남 연장사업을 정식 건의하고 서부권 지역 광역교통망 개선에 나섰다.

그 결과 지난 15일 국토부에서 열린 ‘신안산선 연장운행 타당성 검증 용역 최종보고회’에서 신안산선 향남연장 사업의 B/C(비용 대비 편익)값이 1.0 이상으로 경제성이 있는 것으로 인정되면서 청신호가 켜졌다.

일반적으로 B/C값이 1 이상이면 경제성이 있다고 판단한다.

시는 본격적인 사업 확정을 위해 조속한 시일 내에 시행사인 넥스트레인을 비롯해 국가철도공단, 한국철도공사 등 관련 기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실시설계 변경도 이끌어 낼 계획이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신안산선 향남 연장은 우리 시 균형발전을 이끄는 핵심 거점이 될 것”이라며, “시민들의 염원이 담긴 만큼 관계기관과 적극 협력해 남은 절차도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최종보고회에는 송옥주 국회의원실을 비롯해 국토교통부, 화성시, 국가철도공단, 넥스트레인 등이 참석해 신안산선 연장을 위한 적극적인 협력에 뜻을 모았다.




포토뉴스


섹션별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