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1 (수)

  • 맑음동두천 4.6℃
  • 구름조금강릉 8.6℃
  • 구름조금서울 4.7℃
  • 맑음대전 7.4℃
  • 구름조금대구 11.7℃
  • 구름많음울산 14.5℃
  • 맑음광주 9.7℃
  • 구름많음부산 12.4℃
  • 맑음고창 6.0℃
  • 구름많음제주 12.8℃
  • 구름조금강화 3.1℃
  • 맑음보은 6.1℃
  • 맑음금산 7.7℃
  • 맑음강진군 11.1℃
  • 구름많음경주시 12.1℃
  • 구름조금거제 13.6℃
기상청 제공

[인터뷰] 시흥시의원을 만나다 – 안돈의 도시환경위원회 위원장편


(뉴스핏 = 박선화 기자)‘일하는 의회, 행복한 시민’이라는 의정 슬로건 아래 제9대 시흥시의회가 출범한 후 5개월의 시간 동안 제300회 임시회부터 각종 현안을 살피고, 관계자들과의 네트워크를 강화하기 위한 간담회와 현장방문, 제1차 정례회를 마치고 2차 정례회까지 돌입하며 숨 가쁘게 달려온 시흥시의원 16명을 만나 그동안의 소감과 앞으로의 계획에 대해 듣는 시간을 가졌다. 


1. 네 글자로 본인 소개 부탁드립니다.

- 저는 ‘초지일관’을 좌우명으로 삼고 있습니다. 처음 마음먹은 일을 끝까지 해내는 것은 생각보다 어렵습니다. 그래서 초지일관이라는 단어를 가슴에 새겨두고,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습니다. 제가 지치지 않고 일할 수 있는 원동력입니다. 초지일관의 정신을 끝까지 지켜나간다면 세상에 이루지 못할 일은 없을 거라 생각합니다. 

2. 정치에 입문하게 되신 계기가 궁금합니다.

- 수많은 단체에서 봉사 활동을 했었습니다. 단체장으로 활동하면서 제도권에서 해결해주지 못한 문제로 어려움을 겪는 사람들을 많이 마주쳤습니다. 제도의 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분들에게 더 많은 것을 베풀고, 모두가 함께할 수 있는 정책을 펼치기 위해 정치에 입성하게 됐습니다. 시민의 어려움과 아픔들을 잘 알고 있기에, 그 어려움을 해소해 드려 시민들이 웃을 수 있도록 발바닥에 땀이 나도록 뛰어다니고 있습니다. 제가 열심히 하는 만큼 시민이 행복감을 느낄 것이라는 생각에 더욱 노력하고 있습니다. 


3. 8대와 9대 의회, 달라진 점이 있으신가요?

- 시의원뿐만 아니라 모든 정치 활동을 하기 위해선 당선됨과 동시에 프로가 돼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나이의 많고 적음이나 사회 경험의 많고 적음을 떠나 바로 현장에 투입되는 것이기 때문에 끊임없이 노력해야 합니다. 준비가 돼 있지 않아 우리의 역할을 제대로 못 하게 되면 시민들이 그 부담을 고스란히 느끼게 됩니다. 그래서 초선 때 항상 현장을 먼저 확인해 주민들의 이야기를 귀 담아 듣고, 불편사항을 해소하며, 제안사항을 현실에 반영하기 위해 열심히 뛰어다녔습니다. 8대 때의 경험으로 인해 9대에는 일머리를 빠르게 파악하여 시민들이 원하는 바를 더욱 심도 있게 처리해드릴 수 있게 됐습니다. 앞으로도 역량을 키워나가기 위해 계속 공부할 것입니다. 

4. 특별히 관심 있는 분야나 제개정 하고 싶은 조례가 있으신가요?

- 시흥시의 균형 발전에 대해 관심이 많습니다. 균형 발전을 통해 모든 시민이 안전과 행복을 느끼게 해드리고 싶습니다. 원도심은 재개발과 가로주택 정비사업 등 주거환경을 개선하기 위한 사업들이 원활하게 추진되도록 지원해 주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신도심와 원도심의 격차를 줄여 나가는 것이 시급한 과제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실효성 있는 방법이 무엇일지 항상 고민하고 있습니다. 

도시 디자인에 관심이 많아 이번 제2차 정례회 때 유니버설 디자인 조례를 발의했습니다. 연령, 성별, 신체적 능력 등에 관계없이 모든 사람이 편리하고 쾌적하게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유니버설 디자인을 도입하고자 하는 조례입니다. 이뿐 아니라 시흥시의 공공공간을 비롯한 생활 곳곳에서 누구나 차별 없이 편리함을 느끼며 살아갈 수 있도록 힘쓰고 싶습니다.


5. 의원님께 시흥시란 어떤 의미인가요?

- 시흥은 천혜의 자연을 가지고 있어 관광 도시로도 무한히 확장해 나갈 수 있는 곳입니다. 자연과 도시가 어우러진 시흥의 가치는 이루 말할 수 없습니다. 특히 갯골 생태공원은 매우 훌륭한 친환경적 생태공원이라, 국가정원으로 조성하고 싶습니다. 자연은 한번 훼손해 놓으면 원상복구가 힘들기 때문에 갯골주변을 개발하는 것 보다는 잘 보존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 갯골에서 보는 낙조가 참 아름답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갯골의 매력을 느낄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더불어, 갯골에 방문하는 사람들이 시흥에 오래 머물다 갈 수 있도록 먹고 즐길 거리를 풍성하게 만들어 가야 할 것입니다.

6. 의원님만의 정치철학이 궁금합니다.

- 산적해 있는 문제들을 한 번에 해결하는 것이 좋겠지만 현실상 어려운 부분이 많이 있습니다. 그래서 현실적으로 재정에 맞게 완급을 조절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사안의 중요성과 시급성을 먼저 따져보고, 추진력에 강약을 더해나간다면 더욱 살기 좋은 시흥을 만들어 갈 수 있을 것입니다. 

또한, 시민들과 소통하는 정치를 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시시콜콜하지만 사람 사는 얘기부터 시의 미래와 비전에 대한 생각들까지 함께 나누며 우리 시를 함께 만들어가는 것이 바람직한 정치의 모습 같습니다. 그래서 저는 시민들과 소통하며 공부하는 시간이 소중하고 즐겁습니다. 지금과 같이 현장의 중심에서 민원인과 소통하는 등 살기 좋은 시흥을 만들기 위해 제 모든 역량을 발휘할 것입니다. ‘무엇을 하고 싶다’라고 말하기 전에 그 일을 해낼 수 있도록 제 자신의 역량을 먼저 끌어올려 준비하겠습니다. 


7. 도시환경위원장으로 계획을 듣고 싶습니다.

- 도시의 발전과 성장을 이끌며 도시의 모습을 만들어가는 것을 좋아합니다. 그래서 도시환경위원장으로 있는 동안 거점별로 조성되어 있는 교통, 교육, 환경 인프라 등을 하나로 이어 연결할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하고 있습니다. 

또한, 도시를 계획하고 디자인할 때 우선 도시 전체의 구조나 맥락을 살피고, 세부적인 것들을 차근차근 채워나가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거시적인 시각으로 시흥 곳곳의 조화와 균형을 살펴, 시흥을 가꿔나가는 데 힘쓰겠습니다. 아울러 마무리 단계에 와있는 도시개발 사업들을 세밀하게 점검해 문제없이 마무리 짓고, 앞으로도 우리 시에 맞는 계획으로 도시 공간을 만들어 나가는 데 온 힘을 쏟겠습니다.




포토뉴스


섹션별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