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8 (금)

  • 흐림동두천 18.5℃
  • 흐림강릉 18.9℃
  • 서울 19.3℃
  • 대전 20.0℃
  • 대구 18.0℃
  • 울산 17.9℃
  • 광주 19.3℃
  • 부산 18.4℃
  • 흐림고창 19.6℃
  • 흐림제주 21.2℃
  • 흐림강화 18.6℃
  • 흐림보은 18.3℃
  • 흐림금산 19.3℃
  • 흐림강진군 20.0℃
  • 흐림경주시 18.1℃
  • 흐림거제 18.2℃
기상청 제공

사회

구리시 교문2동, 새마을부녀회 ‘사랑의 밑반찬 만들어 드리기’ 실시

가정의 달 맞아 나눔 행사 개최, 지역사회 기부와 봉사 문화 정착 계기

URL복사

 

(뉴스핏 = 박선화 기자) 구리시 교문2동에서는 7일 교문2동 새마을부녀회(회장 안순정)에서 취약계층을 위한‘사랑의 밑반찬 만들어 드리기’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관내 취약계층을 위해 구리시 전문건설협의회(회장 김기태)에서 후원한 100만 원과 교문2동 새마을부녀회에서 마련한 성금과 부녀회 자체 사업비 등을 모아 진행됐다.


교문2동 새마을부녀회 회원 20명은 열무김치, 다시마튀각, 미역 등 밑반찬을 정성껏 만들어 독거 어르신, 장애인, 한부모가족, 청장년 독신 가구 등 50세대에 전달했다.


안순정 회장은“요즘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어르신들께서 외롭고 힘드신데 맛있는 음식을 드시고 코로나19도 잘 이겨내 행복하고 건강하게 지내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안승남 구리시장은“코로나19로 인해 사회적으로 모두가 힘든 가운데 이웃에 대한 관심과 애정으로 정성껏 만든 밑반찬을 어르신들께서 맛있게 드셔주시길 바라며 기부와 봉사의 문화가 정착되 소외된 이웃과 함께 더불어 살아가는‘구리, 시민행복 특별시’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교문2동 새마을부녀회는 매년 사랑의 밑반찬 만들기 행사를 실시하여 독거 어르신과 청‧장년 단독 가구, 차상위계층을 위한 봉사활동을 추진하며 이웃사랑을 몸소 실천해 왔다.



포토뉴스


섹션별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