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26 (목)

  • 구름많음동두천 22.1℃
  • 구름많음강릉 21.5℃
  • 구름많음서울 23.9℃
  • 구름많음대전 22.7℃
  • 흐림대구 24.6℃
  • 구름조금울산 23.9℃
  • 구름많음광주 24.1℃
  • 흐림부산 24.8℃
  • 구름조금고창 23.9℃
  • 구름많음제주 26.3℃
  • 구름조금강화 22.2℃
  • 흐림보은 21.8℃
  • 흐림금산 22.4℃
  • 구름조금강진군 25.0℃
  • 구름많음경주시 23.7℃
  • 구름많음거제 26.3℃
기상청 제공

경제

스마트골프, 1분기 매출 20억 ‘어닝 서프라이즈’

URL복사

 

(뉴스핏 = 박선화 기자) 스크린골프 전문 기업 주식회사 스마트골프가 1분기 매출이 약 20억원으로, 지난해 총 매출과 비교해 약 110%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2021년 추정 매출은 지난해와 비교해 550% 성장한 100억으로 상향 조정했다.

현재 스마트골프 제품은 국내외에서 큰 관심을 끌고 있으며 아카데미 창업, 스튜디오 창업, 스크린골프 기계 관련 문의가 쇄도하면서 빠른 속도의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스마트쿼드', '스마트레인지'가 중심이 돼 막대한 자본이 투입되는 스크린골프 시장에서 스마트골프는 차별적 기술력을 바탕으로 완벽한 센서에서 도출되는 값을 그대로 구현해 전문 레슨 제품으로서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스마트골프가 발표한 이번 1분기 잠정 실적을 보면 스마트골프 아카데미 직영점이 높은 실적을 기록하고 있으며, 최근 광양,송산,동탄,별내,옥정점 등이 새롭게 가맹점 오픈을 했다. 특히 동탄점은 오픈 보름 만에 매출 5000만원을 넘기는 실적을 거뒀다.

현재 스마트골프는 진주 다비치스마트골프 타운에 스마트쿼드(총 9대)를 설치하고, 서울 남산에 플래그십 매장 '스마트골프 스튜디오'를 짓고 있다. 또 강릉, 군산, 광주, 김포, 제주도 등에 가맹점 오픈을 예정하고 있다.

2019년 개설된 스마트골프 아카데미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로 상승세가 주춤했지만, 비대면 프라이빗 골프 레슨 서비스를 위한 스튜디오 형태 매장으로 바뀌며 코로나 시대에 발 빠른 대응에 힘입어 올해 가파른 성장세를 나타내고 있다.

스마트골프는 올 상반기 안에 가맹 10호점을 돌파할 전망으로, 가맹점 사업 매출이 더 늘어날 것이라며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 200평 규모의 스마트쿼드 시스템도 입점할 예정이라 해외 시장에서도 꾸준한 성과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포토뉴스


섹션별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