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8.25 (수)

  • 구름많음동두천 23.9℃
  • 구름조금강릉 22.8℃
  • 맑음서울 24.4℃
  • 대전 22.8℃
  • 구름많음대구 25.4℃
  • 흐림울산 25.0℃
  • 흐림광주 25.0℃
  • 부산 24.1℃
  • 구름많음고창 24.5℃
  • 구름많음제주 28.0℃
  • 구름조금강화 22.6℃
  • 구름조금보은 21.6℃
  • 구름많음금산 22.6℃
  • 흐림강진군 25.5℃
  • 구름많음경주시 24.4℃
  • 흐림거제 25.2℃
기상청 제공

경제

공공기관, 지난해 사회적기업 제품 1조6000억원 어치 구매

전년 대비 26.5% 증가…“수의계약 한시 특례적용·품목 다양화 등 영향”

URL복사

 

(뉴스핏 = 박선화 기자) 고용노동부는 지난 28일 국가기관, 지방자치단체와 공기업 등 847개 공공기관의 지난해 사회적기업 제품 구매액은 총 1조6225억원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1조2829억원)보다 26.5% 증가한 규모다.

총 구매액 대비 사회적기업 제품 구매율도 2.85%로 전년(2.5%)보다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고용노동부는 지난 2013년부터 공공기관에 대한 우선구매 제도를 통해 국가기관, 지방자치단체, 공기업 등 공공기관의 사회적기업제품 구매실적을 관리 및 공고하고 있다.

집계에 따르면 847개 공공기관 중 544개 기관에서 전년 대비 사회적기업 제품 구매가 확대됐다.

한국도로공사는 사회적기업제품 구매액이 전년 대비 크게 증가한 642억원(2019년 432억원)으로 나타났으며, 경기도 화성시가 가장 높은 사회적기업제품 구매비율인 89.4%(2019년 48.6%)를 기록했다.

기관유형별로는 지방자치단체가 6218억원으로 구매금액 및 비율이 가장 높았으며, 공기업의 구매실적이 다음을 이었다.

공공기관의 사회적기업 제품 구매 품목은 기업용품,생활용품,식품 등 물품이 55.4%(8980억 9600만원), 청소,방역,재활용,간병 등 용역이 44.6%(7243억 6200만원)로 나타났다.

공공기관의 지난해 사회적기업 제품 구매실적 증가는 공공기관의 사회적기업에 대한 수의계약 한시적 특례적용 등 정부지원 정책과 사회적기업의 품목 다양화, 기관의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가치 실현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인식이 확산된 것 등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황보국 고용노동부 통합고용정책국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사회적기업의 경영 여건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면서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운 상황에서도 사회적 가치를 추구하는 사회적기업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사회적경제 판로지원 통합플랫폼의 상품정보를 지역,민간의 상품몰에 연계하는 등 지속적으로 사회적기업 제품 구매 촉진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사회적기업 제품 정보는 사회적경제 판로지원 통합플랫폼(e-store 36.5, www.sepp.or.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공공구매 지원센터(1566-5365)를 통해 제품 구매 상담을 받을 수 있다.

기사제공 : 정책브리핑


포토뉴스


섹션별 BE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