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3 (월)

  • 흐림동두천 22.2℃
  • 흐림강릉 21.1℃
  • 천둥번개서울 23.3℃
  • 흐림대전 24.7℃
  • 대구 26.5℃
  • 구름조금울산 25.2℃
  • 흐림광주 25.7℃
  • 구름많음부산 24.4℃
  • 구름많음고창 25.6℃
  • 구름조금제주 25.5℃
  • 흐림강화 22.9℃
  • 흐림보은 22.0℃
  • 흐림금산 24.3℃
  • 구름많음강진군 25.2℃
  • 흐림경주시 25.0℃
  • 구름많음거제 24.4℃
기상청 제공

사회

'오산평화의소녀상 건립 6주년' 기념식 성료 및 회화대전 작품집 ‘시선’ 발간


(뉴스핏 = 박선화 기자) 오산평화의소녀상(공동대표 강경남 장복실 한명숙)은 지난 12일 저녁 7시, 오산평화의소녀상 건립 6주년을 기념하고 일본군 ‘위안부’피해자기림일 행사를 개최했다. 


일본군 ‘위안부’피해자의 명예와 인권을 회복하고자 정한 기림일은 1991년 8월 14일 위안부 피해 사실을 처음으로 공개 증언한 역사적인 날로, 정부는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국내외 알리고 피해자를 기리기 위해 2017년 법률이 개정돼 국가기념일로 지정됐다.


이날 오산시청 평화의소녀상 앞에 기념식 무대를 마련하고 건립6주년 기념 회화대전에서 선정된 수상자들과 지도교사상 및 아차상 수상자들에게 주는 수여식을 거행했다. 또 고 성용안님에게 평화·인권상 수여와 서길호 회화대전 심사위원장에게 오산시장 유공표창장 수여 등으로 기념행사를 이어갔다.


기념식에는 이권재 오산시장을 비롯해 성길용 시의회 의장과 최병훈 오산시여성단체협의회장이 참석해 평화와 인권의 메시지를 담은 축사를 전했다. 이어서 곽유림,박봉곤 뮤지컬 배우와 오산뮤지컬싱어즈의 축하문화공연을 통한 연대의 시간을 가졌다.


특히 건립6주년 기념식을 맞아 회화대전을 통해 제작한 작품집 ‘시선’을 발간했다. 작품집에는 ‘평화와 인권의 해답을 찾는 시간’이라는 말로 발간사를 썼다. 155명의 오산 시민들이 회화대전의 주제와 연결점을 찾아내는 성과를 냈다고 작품집 발간의 의미를 부여했다.

기념식장에는 회화대전에서 수상한 15점의 입상작품을 설치해 일본군 ‘위안부’피해자 할머니들의 아픔을 깊이 공감하고 오래 기억할 수 있도록 전시 공간을 마련했다.

한편 2022년 오산평화의소녀상 건립 6주년 회화대전 입상작품은 오산문화스포츠센터 2층 로비 갤러리로 옮겨 8월 22일부터 9월 8일까지 전시한다.


포토뉴스


섹션별 BEST